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가리왕산 이끼계곡

작성 강은성 주주통신원 | 승인 2019.10.07  23:32:11

공유
default_news_ad1


평창 장전계곡

낙엽이 하나, 둘 떨어지고

푸르름이 아쉬운 이끼와 계곡

매서운 겨울이 오기 전에 융단같은 이끼를 담아 본다.

 

*

*

*

 

편집 : 양성숙 편집위원

강은성 주주통신원 siscoco7@hanmail.net


한겨레신문 주주 되기
한겨레:온 필진 되기
한겨레:온에 기사 올리는 요령
<저작권자 © 한겨레:온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강은성 주주통신원의 다른기사 보기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