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무등의 아침

작성 김태평 편집위원 | 승인 2019.08.09  21:32:11

공유
default_news_ad1
▲ 맨 우측이 무등산이다. 무등산은 그대로지만 보는 사람에 따라 다르다. 필자 또한 같은 부류다.


無等은 오늘도 無等하다

好不好도 없고 是非도 없다

無等 앞에 서면 평화롭다

언제나 인간세상도 無等하리

 

천지자연은 만물을 차별치 않지만

인간은 만물을 천차만별 하더라

차별이 있는 곳에 불평등이 있고

불평등이 있는 곳에 불행이 있더라
 

편집 : 양성숙 편집위원

김태평 편집위원 tpkkim@hanmail.net


한겨레신문 주주 되기
한겨레:온 필진 되기
한겨레:온에 기사 올리는 요령
<저작권자 © 한겨레:온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김태평 편집위원의 다른기사 보기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